홈 > 빛이야기 > ☘ 명(明) 칼럼, 초대합니다
☘ 명(明) 칼럼, 초대합니다

동물은 사랑의 대상이 아니다~!

고승곤 0 666
502f9545d4ec4b972cf8a64d40b66d66_1560822322_1839.jpg

동물은 사랑의 대상이 아니다~!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은 받은 만물의 영장인 사람이 다스림을 받아야할 동물들을 가족처럼 대하면서 사랑한다고 하는 행위는 곧 하나님에 대한 도전적인 범죄행위나 다름없다.

그 이유는..!

첫째, 하나님의 피조물 중 유일하게 사람만이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을 받았다는 사실이다.

“하나님이 가라사대 우리의 형상을 따라 우리의 모양대로 우리가 사람을 만들고 그로 바다의 고기와 공중의 새와 육축과 온 땅과 땅에 기는 모든 것을 다스리게 하자 하시고 하나님이 자기 형상 곧 하나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시되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시고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며 하나님이 그들에게 이르시되 생육하고 번성하여 땅에 충만하라, 땅을 정복하라, 바다의 고기와 공중의 새와 땅에 움직이는 모든 생물을 다스리라 하시니라(창 1:26~28).”

둘째, 모든 동물은 사람에 의해 다스림을 받도록 창조된 피조물들이기 때문이다(창 1:28).

셋째, 동물은 하나님이 사람에게 식물처럼 먹을 수 있는 음식으로 허락하셨다는 사실이다.

“무릇 산 동물은 너희의 식물이 될지라 채소 같이 내가 이것을 다 너희에게 주노라(창 9:3).”

넷째, 예수님은 사람이 사랑할 수 있는 대상은 유일하신 하나님과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을 받은 사람뿐이라고 분명히 말씀하셨기 때문이다.

“예수께서 가라사대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셨으니 이것이 크고 첫째 되는 계명이요 둘째는 그와 같으니 네 이웃을 네 자신 같이 사랑하라 하셨으니

이 두 계명이 온 율법과 선지자의 강령이니라(마 22:37~40).“

다섯째, 동물에게도 “혼”은 있지만 사람처럼 “영”은 없기 때문이다.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생기를 그 코에 불어 넣으시니 사람이 생령이 된지라(창 2:7).”

“인생의 혼은 위로 올라가고 짐승의 혼은 아래 곧 땅으로 내려가는 줄을 누가 알랴(전 3:21).”

여섯째. 하나님께서 사람에게 주신 “영”은 거룩한 것으로 오직 하나님과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을 받은 사람과 대화하는 것으로만 사용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고전 2:10-13절 “오직 하나님이 성령으로 이것을 우리에게 보이셨으니 성령은 모든 것 곧 하나님의 깊은 것이라도 통달하시느니라 사람의 사정을 사람의 속에 있는 영 외에는 누가 알리요 이와 같이 하나님의 사정도 하나님의 영 외에는 아무도 알지 못하느니라 우리가 세상의 영을 받지 아니하고 오직 하나님께로부터 온 영을 받았으니 이는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은혜로 주신 것들을 알게 하려 하심이라 우리가 이것을 말하거니와 사람의 지혜의 가르친 말로 아니하고 오직 성령의 가르치신 것으로 하니 신령한 일은 신령한 것으로 분별하느니라(고전 2:10~13).”

일곱째, 하나님의 형상으로 지음을 받은 사람을 동물과 동격으로 취급하는 행위는 하나님을 망령되게 하는 중대한 범죄이기 때문이다.

“너는 너의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지 말라 나 여호와는 나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는 자를 죄 없다 하지 아니하리라(출 20:7).”

여덟째, 사람은 입술의 열매를 먹고 사는 존재로 지음을 받았다.

“사람은 입의 열매로 인하여 복록에 족하며 그 손의 행하는 대로 자기가 받느니(잠 12:14).”

“죽고 사는 것이 혀의 권세에 달렸나니 혀를 쓰기 좋아하는 자는 그 열매를 먹으리라(잠 18:21).”

아홉째, 성경 어느 곳을 찾아보아도 동물을 사랑하라는 말씀은 없는데 이를 알지 못하고, 어리석게 동물을 사랑한다고 말하는 행위 자체가 바로 범죄 행위이기 때문이다.

“너희가 성경에서 영생을 얻는 줄 생각하고 성경을 상고하거니와 이 성경이 곧 내게 대하여 증거하는 것이로다(요 5:39).”

열 번째, 이처럼 성경을 제대로 알지 못하고 행하는 자들은 망한다고 선지자는 예언하였다.

“내 백성이 지식이 없으므로 망하는도다 네가 지식을 버렸으니 나도 너를 버려 내 제사장이 되지 못하게 할 것이요 네가 네 하나님의 율법을 잊었으니 나도 네 자녀들을 잊어버리리라(호 4:6).”

“주인의 뜻을 알고도 예비치 아니하고 그 뜻대로 행치 아니한 종은 많이 맞을 것이요 알지 못하고 맞을 일을 행한 종은 적게 맞으리라 무릇 많이 받은 자에게는 많이 찾을 것이요 많이 맡은 자에게는 많이 달라할 것이니라(눅 12:47~48).”

♣ 요일 2:15, 이 세상이나 세상에 있는 것들을 사랑하지 말라 누구든지 세상을 사랑하면 아버지의 사랑이 그 안에 있지 아니하니 


글, 고승곤 목사
바울교회 담임
마르튀스부흥협의회 대표
다바르 성경 아카데미 대표
0 Comments
포토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