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위해 간구하는 것은 다시 돌아가기 위한 밧줄과 같다 - 박진생 목사

Gospel message

교회가 교회를 돕는다!

홈 > 말씀찬양 > 복음메시지
복음메시지

※ 복음메시지 코너는 원고 중심으로 올립니다.

세상을 위해 간구하는 것은 다시 돌아가기 위한 밧줄과 같다 - 박진생 목사

예배를 통한 간구 (8:25~32) 


25 바로가 모세와 아론을 불러 이르되 너희는 가서 이 땅에서 너희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라

26 모세가 이르되 그리함은 부당하니이다 우리가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 제사를 드리는 것은 애굽 사람이 싫어하는 바인즉 우리가 만일 애굽 사람의 목전에서 제사를 드리면 그들이 그것을 미워하여 우리를 돌로 치지 아니하리이까

27 우리가 사흘길쯤 광야로 들어가서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 제사를 드리되 우리에게 명령하시는 대로 하려 하나이다

28 바로가 이르되 내가 너희를 보내리니 너희가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 광야에서 제사를 드릴 것이나 너무 멀리 가지는 말라 그런즉 너희는 나를 위하여 간구하라

29 모세가 이르되 내가 왕을 떠나가서 여호와께 간구하리니 내일이면 파리 떼가 바로와 바로의 신하와 바로의 백성을 떠나려니와 바로는 이 백성을 보내어 여호와께 제사를 드리는 일에 다시 거짓을 행하지 마소서 하고

30 모세가 바로를 떠나 나와서 여호와께 간구하니

31 여호와께서 모세의 말대로 하시니 그 파리 떼가 바로와 그의 신하와 그의 백성에게서 떠나니 하나도 남지 아니하였더라

32 그러나 바로가 이 때에도 그의 마음을 완강하게 하여 그 백성을 보내지 아니하였더라

  

사랑하는 여러분의 가정과 직장과 하는 모든 일 위에 하나님의 축복이 가득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오늘 성경 본문 배경은 모세와 아론이 이스라엘 백성들을 애굽에서 끌어내기 위해 바로 앞에서 지팡이를 통해 물이 변하여 피가 되게 하는 것과, 개구리가 올라오는 것을 행하자


바로도 술객들을 통해 똑같은 이적을 행하였지만 셋째 티끌이 이가 되게 하는 재앙부터 따라 하지 못하였습니다. 바로는 넷째 재앙 파리가 가득해지자 모세를 통해 말씀하시는 하나님의 말씀을 듣기 시작했습니다.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해 2가지로 은혜를 받고자 합니다.


1. 우상과 잘못을 버리고 혼합하지 말라.


8:26 이르되 그리함은 부당하니이다 우리가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 제사를 드리는 것은 애굽 사람이 싫어하는 바인즉 우리가 만일 애굽 사람의 목전에서 제사를 드리면 그들이 그것을 미워하여 우리를 돌로 치지 아니하리이까


하나님이 모세와 아론을 통해 혼합하지 않고 순전하게 경배하길 원하고 있지만 애굽 왕 바로는 그가 섬기는 우상을 포기하거나 이전의 잘못들을 버리지 않고 있으며 그 나라의 한 곳에서만 하나님을 경배 할 수 있도록 허락하고 있는 장면입니다.


우리의 세상 임금 악한 영들은 하나님의 영광을 가리고 예배드리는 일부터 망쳐 놓고 결국은 애굽과 혼합하게 만드는 결과를 낳게 되는 것입니다.


왕하17;33 이와 같이 그들이 여호와도 경외하고 또한 어디서부터 옮겨왔든지 그 민족의 풍속대로 자기의 신들도 섬겼더라


솔로몬 왕 이후 여로보암에 의해 갈라졌던 북이스라엘이 앗수르에 멸망 당하자 앗수르는 다섯 민족을 사마리아에 이주시켰습니다.


북이스라엘은 하나님을 경배하는 신앙의 끈이 있었지만 이주해온 민족들은 자신들의 신을 섬겼는데 이들이 통혼하여 자녀들을 낳고 삶을 이어오면서 그들은 저절로 신앙이 혼합되었던 것입니다.


하나님만을 경배하기 위해서 하나님은 모세와 아론을 통해서 애굽에서 이스라엘 백성들을 광야로 이끌어 내려고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바로는 하나님을 경배하는 것을 허락해주는 척하면서 애굽을 떠나지 못하게 막고 있는 것입니다.


4:18 너에게 남편 다섯이 있었고 지금 있는 자도 네 남편이 아니니 네 말이 참되도다


요한복음 4장은 사마리아 여인과의 대화입니다. 성경에 기록된 사마리아가 어디입니까? 그곳은 북이스라엘이 멸망할 때 큰 성읍이었습니다.


앗수르에게 멸망하므로 다섯 민족을 이주시켰던 곳입니다. 그곳에 살던 이스라엘 민족들은 하나님을 경배했지만 이주해온 민족들은 자기들이 가지고 온 신을 섬겼습니다.


하나님을 남편 삼았던 사마리아인들은 남편을 다섯씩이나 섬기는 신부가 되었던 것입니다. 하나님은 남의 죄를 지적해서 수치심을 갖도록 하게 하는 그런 분이 아닙니다.


오늘 내가 남편 삼은 것은 무엇입니까?

예수 그리스도 한 분 뿐입니까?

아니면 아수르에서 가지고 온 여러 가지 우상입니까?


여러 가지 재앙에도 주님의 진리에 온전히 돌이키지 않은 바로처럼 하지 말고 선지자들의 예언대로 우리의 남편 되신 그리스도만 경배하길 원합니다.


2. 세상을 위해 간구하는 것은 다시 돌아가기 위한 밧줄과 같다.


8:29 모세가 이르되 내가 왕을 떠나가서 여호와께 간구하리니 내일이면 파리 떼가 바로와 바로의 신하와 바로의 백성을 떠나려니와 바로는 이 백성을 보내어 여호와께 제사를 드리는 일에 다시 거짓을 행하지 마소서 하고


모세는 하나님께 간구하고 하나님이 원하시는 경배를 하길 원하지만, 바로는 나를 위해서 기도하라고 합니다. 정중한 기도의 부탁 같지만, 바로의 청을 들기 위해 간구하고 세상을 위해 간구하는 것은 바로의 계획 곧 그들이 다시 세상 애굽으로 돌아오도록 하기 위한 밧줄과 같다는 것입니다.


2:7 그가 그 사랑하는 자를 따라갈지라도 미치지 못하며 그들을 찾을지라도 만나지 못할 것이라 그제야 그가 이르기를 내가 본 남편에게로 돌아가리니 그때의 내 형편이 지금보다 나았음이라 하리라


아가서를 보면 신랑이 되신 주님을 말씀하실 때 내 사랑하는 자라고 표현합니다. 호세아서의 고멜은 호세아의 신부입니다. 신부 된 교회를 은유적으로 표현합니다.


신부 고멜은 신랑 호세아를 구하고 찾는 것이 구하는 것이 아니라 다른 그 사랑하는 자라고 표현된 우상을 남편 삼아 따라가는 것을 말씀하고 있습니다.


주님은 택하신 자들이 아무리 우상과 허무한 것을 구하고 찾고 두드리지만 만나지 못할 것이며 본 남편 그리스도에게로 돌아올 것을 말씀하면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을 때가 주님을 떠나 방황할 때보다 더 나았다고 고백하고 있습니다.


11:9 내가 또 너희에게 이르노니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오늘 우리는 무엇을 구하고 있습니까?

바로와 세상을 위해 구하고 있지 않습니까?

고멜처럼 우상과 허무한 것을 찾다가 길이 막히지 않았습니까?


아가서 3장에서 신부는 신랑을 구해서 신랑과 연합하게 되어서 아름다운 삶을 누리게 되었던 것입니다.


아가서 5장에서 고멜처럼 깨어있지 못하고 영적으로 졸던 신부가 6장에서 주님을 찾는데 꼭 고멜과 같이 고백하는 것처럼 느껴집니다.


내가 깨어있지 못해서 잠깐 우상으로 허무한 것으로 눈을 돌렸지만, 하나님은 그 길을 막고 주님을 찾게 하셨는데 지금 주님을 찾고 만나는 것이 그때보다 더 낫다는 택하신 자들의 고백 소리가 들리는 것 같습니다.


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는 찾아낼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는 열릴 것이니라


너희 중에 아버지 된 자로서 누가 아들이 생선을 달라하면 생선 대신에 뱀을 주며 알을 달라하는데 전갈을 주겠느냐


너희가 악할지라도 좋은 것을 자식에게 줄 줄 알거든 하물며 너희 하늘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성령을 주시지 않겠느냐 하시니라 (11:10~13)


주님 나라가 완성되는 날까지 주님을 찾고 구하며 주님만 경배하는 그런 믿음이 다 되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글, 박진생 목사

성장하는교회 담임

0 Comments
포토 제목

최근글


새댓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