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험을 만날 때 자신을 낮추고 잘 견디어 내라 - 박진생 목사

Gospel message

교회가 교회를 돕는다!

홈 > 말씀찬양 > 복음메시지
복음메시지

※ 복음메시지 코너는 원고 중심으로 올립니다.

시험을 만날 때 자신을 낮추고 잘 견디어 내라 - 박진생 목사

순종하다가 시험을 만날 때 (17:1~7) 


1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여호와의 명령대로 신 광야에서 떠나 그 노정대로 행하여 르비딤에 장막을 쳤으나 백성이 마실 물이 없는지라

2 백성이 모세와 다투어 이르되 우리에게 물을 주어 마시게 하라 모세가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어찌하여 나와 다투느냐 너희가 어찌하여 여호와를 시험하느냐

3 거기서 백성이 목이 말라 물을 찾으매 그들이 모세에게 대하여 원망하여 이르되 당신이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해 내어서 우리와 우리 자녀와 우리 가축이 목말라 죽게 하느냐

4 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내가 이 백성에게 어떻게 하리이까 그들이 조금 있으면 내게 돌을 던지겠나이다

5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백성 앞을 지나서 이스라엘 장로들을 데리고 나일 강을 치던 네 지팡이를 손에 잡고 가라

6 내가 호렙 산에 있는 그 반석 위 거기서 네 앞에 서리니 너는 그 반석을 치라 그것에서 물이 나오리니 백성이 마시리라 모세가 이스라엘 장로들의 목전에서 그대로 행하니라

7 그가 그 곳 이름을 맛사 또는 므리바라 불렀으니 이는 이스라엘 자손이 다투었음이요 또는 그들이 여호와를 시험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 중에 계신가 안 계신가 하였음이더라



사랑하는 여러분의 가정과 직장과 하는 모든 일 위에 하나님의 축복이 가득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오늘 성경 본문 배경은 출애굽 한 이스라엘 백성들이 엘림을 지나 신광야에 이르러 하나님을 원망할 때 하늘에서 내리는 양식인 만나와 메추라기를 먹이셨지만 신광야를 떠나 르비듬에 이르렀을 때 이번에는 물이 없어 갈증에 허덕일 때 인내하지 못하고 원망하고 투덜거리며 마음이 높아진 장면입니다.


하나님은 모세에게 지팡이로 바위를 치게 하여 반석에서 물이 나오는 장면입니다.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해 2가지로 은혜를 받고자 합니다.


1. 갈증으로 허덕일 때 주님을 찾아라


17:1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여호와의 명령대로 신 광야에서 떠나 그 노정대로 행하여 르비딤에 장막을 쳤으나 백성이 마실 물이 없는지라


하나님의 명령대로 순종하여 광야를 떠난 이스라엘 백성들은 르비듬에 도착하였습니다. 하나님께 순종할 때 끝까지 견디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처음에는 순종하여 하나님의 명령을 따르다가 양식이 떨어졌을 때와 같이 이번에는 물이 없어 갈증에 허덕이며 시험을 만났을 때


하나님을 구하고 찾고 두드려야 함에도 받은 은혜를 저버리고 있는 모습입니다. 그것은 주님이 표적을 베풀어 주실 때 육신의 배부름만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 의미를 알고 물이 떨어져 갈증이 날 때 주님을 찾아야 하는 것입니다.


2:5 그들의 어머니는 음행하였고 그들을 임신했던 자는 부끄러운 일을 행하였나니 이는 그가 이르기를 나는 나를 사랑하는 자들을 따르리니 그들이 내 떡과 내 물과 내 양털과 내 삼과 내 기름과 내 술들을 내게 준다 하였음이라


호세아서는 호세아 선지자와 신부 고멜과의 사랑을 노래하고 있지만, 그리스도와 신부된 교회의 사랑을 예표하고 있습니다.

신부 고멜은 양식과 물이 떨어졌을 때 신랑인 호세아를 찾지 않고 다른 남자를 찾고 있는 고멜의 모습은 우상을 찾고 있는 모습과도 같습니다.


인생의 목이 마를 때마다 세상을 찾고 우상을 찾다가 보면 더 목이 마를 수밖에 없습니다. 시편 기자는 내가 주의 계명들을 사모하므로 내가 입을 열고 헐떡였나이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4장에서 사마리아 여인은 주님을 사모하므로 우물가에서 물을 길다가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한 주님의 물을 만나는 장면이 나옵니다.


4:15 여자가 이르되 주여 그런 물을 내게 주사 목마르지도 않고 또 여기 물 길으러 오지도 않게 하옵소서


사마리아 여인은 우상을 남편 삼아 살고 있었습니다. 사마리아는 솔로몬의 신복 여로보암에 의해서 북이스라엘이 세워지고 앗수르에게 멸망하면서 우상의 근거지였습니다. 바벨론 포로에서 돌아와서 주님 초림 하실 때까지도 늘 목마를 수밖에 없었던 우상을 찾는 곳이었습니다.


문자적으로는 물론 우물에 물을 길러 왔지만 예수님은 그 물을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한 물과 비유로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리고 다시 목르지 아니한 물이 주님께 있음을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는 주님께 순종하다가 목마른 시험을 만났을 때 갈증을 채워주리라고 생각하는 우상의 요소들을 찾지 말고 주님을 찾고 두드리기를 원합니다.


오늘 성경 본문의 반석에서 물이 나오는 것은 곧 그리스도에게서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할 물이 나올 것을 예표하고 있는 말씀입니다.


2. 시험을 만날 때 마음을 낮추고 잘 견디어 내라


17:4 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내가 이 백성에게 어떻게 하리이까 그들이 조금 있으면 내게 돌을 던지겠나이다


16장에서 만나와 메추라기의 표적을 보고 이스라엘 백성들은 처음에는 순종했습니다. 그런데 금방 그 은혜를 잊어버리고 마실 물이 없어 갈증이 나므로 백성들은 인도자 모세를 원망하며 모세와 다투고 모세는 이런 백성들의 태도에 주님께 간구하지만 노함의 기운으로 투덜거리는 모습은


하나님께 순종하다가 시험을 만났을 때 끝까지 버티고 마음을 낮추어야 함을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고전10:4 다 같은 신령한 음료를 마셨으니 이는 그들을 따르는 신령한 반석으로부터 마셨으매 그 반석은 곧 그리스도시라


고린도전서 10장은 우상 숭배에 대한 경고입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에서 양식이 없어 주리고 물이 없어 갈증이 날 때 그들은 마음이 미혹되어 주님의 은혜를 배반하고 끝까지 견디지 못하므로 그들 다수를 기뻐하지 않았다고 신앙의 본보기 거울로 보여주고 있는 것입니다


성경의 말씀은 거울과 같습니다. 거울은 금방 보고 잊어버리기 쉽습니다. 그래서 거울은 계속해서 들여다보는 것입니다. 말씀도 마찬가지입니다. 계속해서 들여다보고 묵상해야 마음에 새겨지는 것입니다.


95:8 너희는 므리바에서와 같이 또 광야의 맛사에서 지냈던 날과 같이 너희 마음을 완악하게 하지 말지어다


오늘 말씀 본문의 반석에서 물이 나오는 장면이 우리에게 주는 교훈은 참으로 신선한 물과 같습니다.

16장 만나를 먹이신 것과 출17장 물을 먹이신 것은 사람이 양식과 물로 살지만, 하나님의 입에서 나오는 신령한 양식으로 살게 하는 것을 알게 하려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원망하고 투덜거리고 자기 열정의 노함의 기운으로 기도하고 서로 다투는 것은 하나님의 은혜와 기적을 보고도 은혜를 배반하는 이스라엘 백성들의 높은 마음이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모세를 통해서 반석을 쳐서 물이 나오게 하였습니다. 이것은 예수 그리스도에게서 신령한 물이 나오는 것을 예표하고 있습니다. 이 물을 마셔야 영혼이 갈증이 나지 않는 것입니다. 세상 우상의 물은 마시고 또 마셔 봐도 갈증이 더해가는 것입니다.


성령과 말씀은 늘 함께 운행하십니다. 성령은 진리를 깨닫게 하십니다. 감추어졌던 예표 된 진리의 말씀이 성령을 통해서 드러나는 것입니다.


우리가 믿음의 여정을 갈 때 그리스도에게만 참된 양식과 물이 있음을 깨닫고 주님 나라의 완성을 향해 달려 나가는 그런 믿음이 다 되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글, 박진생 목사

성장하는교회 담임

0 Comments
포토 제목

최근글


새댓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