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적 기근의 때에 양식을 준비하라 - 박진생 목사

Gospel message

교회가 교회를 돕는다!

홈 > 말씀찬양 > 복음메시지
복음메시지

※ 복음메시지 코너는 원고 중심으로 올립니다.

영적 기근의 때에 양식을 준비하라 - 박진생 목사

박진생 0 30

하늘에서 양식을 비같이 내리리니 

(16:1~12)


1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엘림에서 떠나 엘림과 시내 산 사이에 있는 신 광야에 이르니 애굽에서 나온 후 둘째 달 십오일이라

2 이스라엘 자손 온 회중이 그 광야에서 모세와 아론을 원망하여

3 이스라엘 자손이 그들에게 이르되 우리가 애굽 땅에서 고기 가마 곁에 앉아 있던 때와 떡을 배불리 먹던 때에 여호와의 손에 죽었더라면 좋았을 것을 너희가 이 광야로 우리를 인도해 내어 이 온 회중이 주려 죽게 하는도다

4 그 때에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보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하늘에서 양식을 비 같이 내리리니 백성이 나가서 일용할 것을 날마다 거둘 것이라 이같이 하여 그들이 내 율법을 준행하나 아니하나 내가 시험하리라

5 여섯째 날에는 그들이 그 거둔 것을 준비할지니 날마다 거두던 것의 갑절이 되리라

6 모세와 아론이 온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르되 저녁이 되면 너희가 여호와께서 너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셨음을 알 것이요

7 아침에는 너희가 여호와의 영광을 보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너희가 자기를 향하여 원망함을 들으셨음이라 우리가 누구이기에 너희가 우리에게 대하여 원망하느냐

8 모세가 또 이르되 여호와께서 저녁에는 너희에게 고기를 주어 먹이시고 아침에는 떡으로 배불리시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자기를 향하여 너희가 원망하는 그 말을 들으셨음이라 우리가 누구냐 너희의 원망은 우리를 향하여 함이 아니요 여호와를 향하여 함이로다

9 모세가 또 아론에게 이르되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에게 말하기를 여호와께 가까이 나아오라 여호와께서 너희의 원망함을 들으셨느니라 하라

10 아론이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에게 말하매 그들이 광야를 바라보니 여호와의 영광이 구름 속에 나타나더라

1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12 내가 이스라엘 자손의 원망함을 들었노라 그들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너희가 해 질 때에는 고기를 먹고 아침에는 떡으로 배부르리니 내가 여호와 너희의 하나님인 줄 알리라 하라 하시니라


 

사랑하는 여러분의 가정과 직장과 하는 모든 일 위에 하나님의 축복이 가득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오늘 성경 본문 배경은 출애굽 한 이스라엘 백성들이 엘림을 지나 신광야에 이르러 하나님을 원망할 때 하늘에서 내리는 양식인 만나와 메추라기를 먹이시는 장면으로 16만나와 메추라기입니다.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해 2가지로 은혜를 받고자 합니다.

 

1. 표적을 보여주신 이유를 알아야 한다.

 

15:8 모세가 또 이르되 여호와께서 저녁에는 너희에게 고기를 주어 먹이시고 아침에는 떡으로 배불리시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자기를 향하여 너희가 원망하는 그 말을 들으셨음이라 우리가 누구냐 너희의 원망은 우리를 향하여 함이 아니요 여호와를 향하여 함이로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애굽을 탈출하여 광야를 행진한 지 두 달 15일이 지났다고 성경은 기록하고 있습니다. 먹을 이들에게 양식이 떨어져 굶어 죽게 되었다고 그들의 지도자 모세와 아론을 원망하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하늘에 만나와 메추라기를 준비하셔서 이들에게 내리게 하였습니다. 이것은 일용할 양식도 구하는 것을 알려 주시기도 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표적을 보여주신 이유입니다. 그들이 하나님 말씀에 유순하거나 순종적인지를 그 여부를 알고자 하는 것입니다.

 

6:26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나를 찾는 것은 표적을 본 까닭이 아니요 떡을 먹고 배부른 까닭이로다

 

요한복음 6장에서 예수님이 이스라엘 무리에게 오병이어의 기적을 베푸시는 장면이 나옵니다. 그들이 배불리 먹고 12광주리 남을 만큼의 양식이었습니다.

 

이튿날 예수님을 찾는 무리에게 말씀하시는 장면입니다. 우리가 주님을 찾고 구하고 두드리는 것은 하나님이 보여주신 표적의 의미를 모르고 육신의 배부름 때문에 찾고 있다고 말씀하고 있는 장면입니다. 그리고 썩지 않을 양식을 위해 일할 것을 말씀하셨습니다. 우리는 주님께서 먹고 배부르게 해주면 주님을 따르고 고난 당하고 핍박 당하고 어려워지면 주님을 떠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8:3 너를 낮추시며 너를 주리게 하시며 또 너도 알지 못하며 네 조상들도 알지 못하던 만나를 네게 먹이신 것은 사람이 떡으로만 사는 것이 아니요 여호와의 입에서 나오는 모든 말씀으로 사는 줄을 네가 알게 하려 하심이니라

 

신명기 8장에서는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하늘에서 내리는 만나를 먹게 하신 이유를 말씀하셨습니다. 육신의 배부름도 있겠지만 사람이 떡으로만 사는 것이 아니라, 떡으로도 살지만, 하나님의 입에서 나오는 말씀으로 살게 하는 것을 알게 하시는 것이라는 것입니다.

 

구원받은 백성들이 하나님 나라의 완성에 이르기까지 의무를 행하고 주님 말씀을 따르는 데 부족함이 없다는 것을 깨닫게 하시는 것입니다.

 

우리는 주님 한 분만으로 만족한다고 고백해놓고 교회를 나가면 주님보다 더 좋은 것들을 구하기 일쑤입니다.

 

오늘 이스라엘 백성들이 죽게 되었을 때 만나와 메추라기를 먹고 배부른 것 같이 하늘에서 내리는 참 떡 영생의 말씀을 먹고 살아가길 사모합니다.

 

 

2. 영적 기근의 때에 양식을 준비하라

 

16:4 그때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보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하늘에서 양식을 비같이 내리리니, 백성이 나가서 일용할 것을 날마다 거둘 것이라 이같이 하여 그들이 내 율법을 준행하나 아니하나 내가 시험하리라

 

이스라엘 백성들이 양식이 떨어져 기근을 당하여 곧 죽게 되었습니다. 양식이 떨어졌기 때문입니다. 이때 하나님께서 하늘에서 내리는 비 같이 양식을 내려 주신 것입니다.

 

그리고 그 양식을 먹고 살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들은 하늘에서 내린 만나를 먹고도 죽었다고 요한복음 6장에서 기록하고 있습니다.

6:49-50 너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었어도 죽었거니와

이는 하늘에서 내려오는 떡이니 사람으로 하여금 먹고 죽지 아니하게 하는 것이니라

 

 

하늘에서 내려오는 만나를 통해서 하늘에서 내려오는 떡 그리스도 영생의 말씀을 말씀하시고자 하신 것입니다.

출애굽 한 이스라엘 백성들에게는 광야에서 음식이 없을 때 하늘에서 내리는 만나를 먹이셨지만

 

신약의 믿는 자들에게는 하늘에서 내리는 참 떡, 참된 양식인 그리스도 생명의 말씀을 먹고 영원히 죽지 않고 영생하도록 하는 것입니다.

 

8:13 그날에 아름다운 처녀와 젊은 남자가 다 갈하여 쓰러지리라

 

아모스 선지자를 통해서 남 유다와 북이스라엘을 상대로 예언하고 있는 말씀입니다.

또한 주님의 초림과 재림을 구분하지 않은 그 날에 대한 이중적 예언이기도 합니다.

 

그날은 예수님이 초림 하셨을 때부터 재림하실 때까지를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때 기근을 보낼 것인데 그 기근은 양식이 없어서 주리는 것이 아니고 물이 없어 갈하는 것이 아니라 여호와의 말씀을 듣지 못한 기갈이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건강한 처녀와 남자도 다 갈하여 쓰러지는데 이것은 건강하게 보이는 신앙도 하나님의 참된 양식 그리스도의 말씀을 준비하지 못하면 결국은 쓰러지게 될 것이라는 권고의 말씀입니다.

 

이 바다에서 저 바다까지 말씀을 구하여도 얻지 못할 것이라고 하나 역설적으로 로마서 8장에서는 바다 끝에 있는 것도 아니요. 하늘 끝에 있는 것도 아니라 오늘 우리 마음과 입에 있다고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오늘 우리가 구원을 노래하고 큰 잔치를 베풀고 다 주님 안에서 좋은 일입니다. 그러나 꼭 깨어있어야 할 것이 있습니다. 이미와 아직 사이에 있음을 깨달아

 

잠언 6:11의 말씀처럼 빈궁이 강도 같이 곤핍이 군사같이 이르지 않기 위해서 참된 양식을 준비해야 할 줄 믿습니다.

 

우리가 믿음의 여정을 갈 때 참된 양식을 준비하여 주님 나라의 완성을 향해 달려 나가는 그런 믿음이 다 되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최근글


새댓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